최종편집 : 2021-05-11 17:05 (화)
전남교육청, 학원총연합회와 협력 코로나19 방역 강화
상태바
전남교육청, 학원총연합회와 협력 코로나19 방역 강화
  • 행정과 평생교육팀장 정미애
  • 승인 2021.05.0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남도지회와 협의회 갖고 ‘PCR검사, 불법과외 근절’ 등 협조 당부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학원 및 교습소를 통한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학원연합회측과 방역 강화를 위한 협력에 나섰다.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무증상 및 불법 개인과외교습으로 인한 코로나19 감염이 늘어나며 교육가족과 도민들의 불안감을 키우고 있다.

이에 전남교육청은 방역 사각지대인 개인교습자의 불법교습 근절을 위해 불법과외 집중단속 기간을 운영하고 선제적 진단검사에 나서는 등 학원연합회와 협력해 감염 차단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53()에는 이기봉 부교육감이 무안군 남악 소재 학원을 방문해 방역수칙 및 확산방지를 당부한 뒤 인근 무안행복초등학교에서 ()학원총연합회전라남도지회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관계자 협의회를 가졌다.

전남교육청과 학원관계자들은 이날 협의회에서 △ PCR 선제검사 및 결과 취합 협조 학원자율정화위원회 및 학원 자율방역단 운영 활성화 자가진단앱 자발적 참여 권장 방역수칙 준수 강화 불법과외 근절 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전남교육청은 511()까지 학교·학원 방역집중기간을 운영하며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와 자발적인 PCR 검사 등을 적극 권장하기로 했다. 특히, 53()부터 28()까지 4주간을 불법 사교육 근절 집중 단속기간으로 정해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이기봉 부교육감은 코로나19 대유행을 막기 위해서는 학원(교습소) 종사자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가 무엇보다 중요하다.”, “개인교습자에 대한 대대적인 점검과 불법과외근절을 위해 학원자율정화위원회 및 학원자율방역단이 적극 협조해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붙임: 전라남도교육청, ()한국학원총연합회 전남도지회 협의회 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