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8-03 17:45 (월)
실시간
학생들이 보낸 어린 보리새우, 칠산앞바다에서 다시 만나자
상태바
학생들이 보낸 어린 보리새우, 칠산앞바다에서 다시 만나자
  • 영광교육지원청(영광교육지원청) 홍보담당자
  • 승인 2020.07.3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교육지원청, 지자체와 함께 제25회 바다의 날 기념행사 참여-

  전라남도영광교육지원청(교육장 허 호)731일 염산면 향화도항에서 개최된 제25회 바다  의  날 기념식에 참여하였다.

이번 행사는 영광군청이 주관하고 관내 학생 및 학부모가 함께 참석하여 수산종묘 방류 및 바다 정화활동을 목적으로 실시되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관내 영광중학교 외 230여명 학생과 20여명의 학부모는 깨끗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정화활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 하였으며, 린 보리새우를 방류하여 영광군 해양수산의 풍요로운 미래를 희망하는 등 영광의 발전과 해양인의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기념행사에 함께한 영광중학교 학생은 영광은 굴비의 고장으로 유명한데 보리새우 또한 많이 알려져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오늘 방류한 어린 보리새우가 잘 자라서 다시 우리 바다에 돌아올 수 있도록 환경 정화활동에도 지속적으로 노력해야 겠다고 말했다.

 

영광학부모회 이연주회장은 이렇게 의미 있는 행사에 우리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행복하다. 앞으로도 우리 영광과 학생들의 미래를 위해 학부모들이 적극적으로 도움을 주어야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