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8 15:38 (금)
실시간
전남교육청, 희망 2022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
상태바
전남교육청, 희망 2022년 시무식 갖고 ‘힘찬 출발’
  • 총무과 총무팀 사무관 김영삼
  • 작성일 2022.01.03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실내온도, 대중교통 이용하기 등 탄소중립 실천 서약도
장석웅 교육감, “삶 속 포용문화 꽃피는 따뜻한 혁신” 강조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3일(월) 오전 청사 2층 대회의실에서 2022년 시무식을 갖고 ‘희망의 2022년’ 새 출발을 다짐했다.

이날 시무식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장석웅 교육감을 비롯한 간부진과 각 실·과 별 대표 직원, 우수·모범 공무원증서 전수 대상자 등으로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나머지 직원들은 각자의 사무실에서 청 내 영상 시스템을 통해 시무식에 참석했다.

특히, 이날 시무식에서 도교육청 직원들은 지구온도 1.5℃ 낮추기 위한 탄소중립 실천 서약을 했다. 직원들은 서약을 통해 △ 가까운 거리 걷거나 대중교통 이용하기 △ 사용하지 않는 플러그 빼기 △ 건강한 실내온도 지키기 △ 음식물쓰레기 배출하지 않기를 다짐했다. 또 △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 불필요한 이메일 정리하기 △ 자원순환을 위한 재활용품 분리 배출하기 등의 구체적인 실천과제도 함께 약속했다.

도교육청 간부들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목포시 옥암동 부흥산 현충탑을 참배하고 2022년 새해 첫 업무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다.

장석웅 교육감은 신년 메시지를 통해 “교류와 협력에 기반 한 소통과 친화력이 미래사회의 경쟁력.”이라며 “올해는 일상의 삶 속에서 서로를 일으켜주는 포용적 문화가 뒷받침되는 따뜻한 혁신을 지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미래교육은 에듀테크에 국한되어서는 안 된다.”며, “디지털 대전환과 기술혁신이 아무리 빠르고 예측 불가능하다 하더라도 미래교육 핵심은 인간, 배움, 성장 등 변하지 않는 가치들로 채워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 붙임: 1. 전라남도교육청 2022년 시무식 사진

          2. 장석웅 교육감 및 전남교육청 간부 신년 현충탑(목포 부흥산) 참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