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17:27 (월)
실시간
산수유골 시끌벅적 중동 한가족, 하늘을 날다!
상태바
산수유골 시끌벅적 중동 한가족, 하늘을 날다!
  • 중동초등학교
  • 작성일 2021.11.23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동초, 농산어촌유학 마을 프로그램으로 함께 하는 이색체험

깊어가는 가을, 지리산의 아름다운 풍광을 배경으로 한 중동초등학교(교장 윤미숙)에서는 산수유골 중동한가족 시끌벅적 축제가 열렸다. 바로 재학생과 유학생을 포함한 농산어촌유학 마을교육 프로그램이다.

마을교육 프로그램은 학교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학부모회가 중심이 되어 아빠와 함께 하는 패러글라이딩, 가족과 함께 하는 글램핑, 목공체험 세 가지로 운영된다.

이 세 가지 프로그램은 중동초 정○○ 학부모회장(4학년 박◯◯ 모)을 중심으로 학교와 학부모들이 머리를 맞대고 교육적 효과와 새로운 도전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논의하여 선정한 결과다.

이번 중동한가족 첫 번째 체험은 「아빠와 함께 하는 패러글라이딩」으로 11월 첫날 학생, 학부모를 포함한 세 가정이 구례의 아름다운 경관이 내려다보이는 활공장에서 지리산 위 하늘 여행을 경험하였다.

맑은 날씨와 적절한 풍속이 갖춰져야만 가능한 패러글라이딩 체험은 11월 18일까지 총 네 번에 걸쳐서 9가정 17명의 산수유골 꿈동이들과 학부모들에게 영원히 기억될 소중한 추억이 되었다. 구례 지리산 패러글라이딩 이〇〇대표는 중동초가 ‘열정이 넘치고 살아있는 학교’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두근두근 설레는 패러글라이딩
패러글라이딩으로 하늘을 날아요
지리산의 아름다운 경관을 만끽하는 패러글라이딩 여행
지리산의 아름다운 경관을 만끽하는 패러글라이딩 여행

또 다른 축제인 가족과 함께하는 캠핑은 지난 11월 5일부터 1박 2일간 구례 지리산 자락에 자리한 구만제 캠핑장에서 열렸다. 이번 캠핑에 참여한 12가정은 가져온 음식을 나누고 캠핑을 준비하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교감하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저녁을 먹고 어둠이 짙게 깔릴 무렵 중동초 이〇〇교무부장은 달고나 게임, 공굴리기, 과자 따먹기, 훌라후프 통과하기 등을 준비하여 캠핑의 분위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캠핑에 이은 또다른 가족과 함께하는 목공체험 프로그램은 겨울방학중에 운영될 계획이다.

학창시절 추억 듬뿍! 캠핑장에서 펼쳐지는 소운동회
학창시절 추억 듬뿍! 캠핑장에서 펼쳐지는 소운동회
추억의 달고나 게임
추억의 달고나 게임

정〇〇 학부모회장은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추진하면서 학교에서 학생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님을 알게 되었다. 평소 우리 아이들이 부모와 함께 보내는 시간이 많지 않은데다 서울 유학생이나 학부모들과 가까워질 기회가 적었는데, 가족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통해 서로를 알게 되어 뜻깊은 자리였다. 특히 캠핑장에서 아이들과 함께 우리의 학창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소운동회를 함께 한 기억은 오래도록 남을 것 같다.”라고 소회를 밝혔다.

윤미숙 교장은 “학교의 지원으로 학부모회가 중심이 되어 실시한 세 가지 농산어촌유학 마을 프로그램이 재학생과 유학생 학부모간의 교류활동을 촉진하고, 중동 산수유골 교육가족으로서 유대가 더욱 강화되어 교육공동체 의식을 함양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