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17 14:35 (목)
실시간
농협은행, 전남농산어촌유학 지원금 기부
상태바
농협은행, 전남농산어촌유학 지원금 기부
  • 혁신교육과 주무관 성진미
  • 승인 2021.05.11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교육청에 현금 3천만원 · 태플릿PC 82대 전달

농협은행이 전라남도교육청의 역점 시책인 농산어촌유학 프로그램 성공을 위해 6,000만원 상당의 금품을 지원했다.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과 농협은행 전남영업본부(본부장 이창기)11() 오전 전라남도교육청에서 전남농산어촌유학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농협은행은 이날 전남영업본부를 통해 현금 3천만 원과 3천만 원 상당의 태블릿PC 82대 등 총 6천만 원 상당의 기부금품을 전달했다.

농협은행은 평소 전남교육에 관심을 갖고 꾸준히 지원해오던 중 전남농산어촌유학을 통해 전남의 작은 학교와 지역 활성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이날 기부금품을 전달하게 됐다고 밝혔다.

전라남도교육청은 기부금품 중 현금 3천만 원은 전남농산어촌유학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데 지원하고, 태블릿PC 82대는 유학운영학교에 나눠줘 유학생들이 사용하게 할 방침이다. 태블릿PC 82대는 유학생들이 원적 학교로 복귀한 뒤 해당 학교에 반납해 학교에서 실정에 맞게 활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전라남도교육청에서 장석웅 교육감을 비롯 이기봉 부교육감, 정재철 정책국장, 범미경 혁신교육과장, 박영수 재정과장이 참석했고, 농협에서는 이창기 농협은행전남영업본부장, 박서홍 농협중앙회전남지역본부장, 서용현 농협전라남도교육청 지점장이 참석했다.

전남농산어촌유학은 교육청 단위로는 전국 최초로 전라남도교육청과 서울특별시교육청이 협약을 맺고 추진하는 프로그램으로, 현재 총 82명의 서울 학생들이 전남 10개 시·20개 학교에 전학 와 유학생활을 하고 있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서울 이외의 지역에서도 학생과 학부모들이 지속적으로 관심을 보이고 있어 9월부터 시행되는 제 2기에는 전국 단위로 모집단위를 넓혀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붙임: 전라남도교육청-농협은행 농산어촌유학 지원금 전달식 사진

(왼쪽부터 이창기 농협은행전남영업본부장,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 박서홍 농협중앙회전남지역본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