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5-11 17:05 (화)
세월호 추모를 통해 민주시민으로 거듭나는 광양중동초!
상태바
세월호 추모를 통해 민주시민으로 거듭나는 광양중동초!
  • 광양중동초등학교(광양중동초등학교) 홍보담당자
  • 승인 2021.04.16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참사 7주기 추모 주간 운영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

광양중동초등학교(교장 백남근)는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분들을 추모하고, 민주시민으로서 안전을 지키는 마음을 다지기 위해 세월호 7주기 추모 주간[412()~16()]을 운영하였다.

세월호 참사가 우리에게 주는 교훈을 잊지 않고, 교육과정과 연계한 의미 있는 추모를 위하여 노란 리본 현수막 및 나무 만들기, 노래로 생각하는 세월참사(천개의 바람이 되어), 온라인 기억 공간 활용 등을 통한 추모 행사를 실시하였다.

1학년은 국어시간을 통해 붙임쪽지에 추모 글을 남기고 리본을 붙여 현수막을 장식했고, 6학년은천개의 바람이 되어라는 슬픈 선율을 오카리나에 담아 학생들과 함께 공유하며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였다.

이와 더불어 4학년은 학년 자체 추모 행사로 국어시간에 세월호 추모 동화별이 된 아이들을 함께 읽어보며 세월호 참사에 대해 알아보았다. 한 미술시간에는 석정현 작가가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그린세월호 고래그림을 협동화로 표현하고, 노란 배를 접어 세월호 희생자와 유가족을 만나게 하는 모습을 형상화해 보았다.

학생들은세월호 참사를 알고 보니 마음이 아팠어요. 6학년 언니 오빠들의 연주를 들으니 눈물이 날 것 같았어요.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분들을 위해 무엇인가 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라고 말했다.

백남근 교장은학생들이 추모 행사에 경건한 자세로 적극 참여하는 모습감동 받았습니다. 세월호의 아픔을 잊지 않고 항상 기억하여 성숙한 민주시민으로 성장하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