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10-26 18:12 (월)
실시간
핫뉴스
회천서초, 교정에서 가족과 함께 아주 특별한 하루 보내
상태바
회천서초, 교정에서 가족과 함께 아주 특별한 하루 보내
  • 회천서초등학교(회천서초등학교) 홍보담당자
  • 승인 2020.10.15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학부모, 교직원, 지역주민의 교육공동체 힐링캠프 실시

회천서초등학교(교장 신용회, 이하 회천서초)1015() 학생, 학부모, 교직원,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교육공동체 힐링캠프를 실시하였다.

이날 행사는 201831일자로 부임 받아 모두가 주인공이 되는 행복한 회천서 학교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는 학교장의 제안으로 전 교직원과 학생, 학부모들의 의견을 모아 기획 및 운영하는 행사로 올해로 제3회를 맞이하였다.

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행사의 실시 여부를 두고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평소 학교 내 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으며 행사 운영에서도 사람들 간 밀집을 최대한 막으며 안전하게 진행하는 방식으로 계획을 세웠다. 또한 매년 해를 거듭할수록 그 내용이 풍성해지고 더욱 알차게 운영되고 있어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이 행사를 원하고 있어 최종적으로 실시를 결정하였다.

이날 캠프의 첫 시작은 오전 11시부터는 평소 문화체험이 힘든 지역 여건을 생각해 미술, 풍선, 샌드아트 등 매직아트쇼를 관람하였다.

비록 코로나19로 간단한 도시락으로 방역을 준수하면서 자녀들과 떨어져 식사한 후 자치회의실에서 학부모를 대상으로 학교교육 교육과정 설명회 및 다양한 연수를 진행하였다. 이어서 학생들이 코로나19 상황하에서 갈고 닦는 실력을 뽐내는 회천서 예술제가 이어졌다. 그동안 방과후 활동과 수업 시간에 익힌 솜씨를 뽐내 많은 갈채를 받았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이 행사가 진행이 될까 궁금했다. 작년에 율포해수욕장에서 했던 12일 힐링캠프도 좋았지만, 이렇게 학교에서 진행하는 것도 기억에 많이 남을 것 같다.”고 말했다.

신용회 교장은 전교생이 13명밖에 안 되는 작은 학교지만 우리 학생들은 더 많은 교육의 기회를 갖고 있다. 그리고 남 앞에서 발표해보는 경험의 기회를 통해 한 단계 더 성장을 하리라 생각한다. 오늘 행사는 우리 학생들이 기획하고 학부모와 함께 만들었다는데에 교장으로서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 2매 별도 첨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